뉴스

파주시, ‘개방화장실’지정 확대

입력 : 2019-02-12 09:45:49
수정 : 2019-02-18 11:38:35

파주시, ‘개방화장실지정 확대

 

 

파주시는 운정신도시를 비롯해 인구증가로 인한 공중화장실 부족 현상을 해결하고 시민의 이용편의를 돕고자 현재 63곳을 운영 중인 개방화장실을 확대할 계획이다.

 

파주시는 건물주 또는 관리자가 시민들의 화장실 이용편의를 돕기 위해 개방화장실 지정신청을 하면 파주시에서 현장심사를 거쳐 개방화장실로 지정해 운영할 계획이다.

 

현장심사는 담당공무원이 현장을 방문해 시설현황 및 청결상태, 유동인구, 지역 여건 등을 토대로 심사해 개방화장실로 지정하며 안내표지판을 설치하고 매월 5~10만원 가량의 화장지 등 편의용품이 제공된다. 2018년도는 화장지·물비누 등 총 9천만원의 물품을 지원했으나 올해는 전년대비 10% 증액해 총 9900만원의 물품을 지원할 계획이다.

 

개방화장실 지정 신청은 오는 13일부터 22일까지 접수 받는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파주시청 환경시설과 오염총량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신문협동조합「파주에서」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