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파주시, 출산 여성농업인 영농 및 가사 돕는 농가도우미 지원사업 추진

입력 : 2019-02-12 09:44:43
수정 : 0000-00-00 00:00:00

파주시, 출산 여성농업인 영농 및 가사 돕는 농가도우미 지원사업 추진


 

 

파주시는 ‘2019 농가도우미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여성농업인이 출산으로 농어업 작업을 일시 중단하게 될 경우 농가도우미가 농어업 작업을 대행하고 도우미 임금 전액을 지원받는다. 이를 통해 출산여성농업인의 생활안정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 농어가 소득안정을 도모한다.

 

지원대상은 농촌지역에 거주하며 실제 영농에 종사하는 출산 또는 출산예정 전업 여성농업인으로 출산 전 90일부터 출산 후 150일까지 240일 기간 중 최대 90일간 농가도우미를 이용할 수 있다.

 

출산(예정)농가 거주지 읍··동사무소(또는 농업기술센터 농축산과)에 농가도우미 사업 신청을 하면 선착순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파주시는 ‘2019 농가도우미 지원사업이 여성농업인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생산적 복지정책으로 발전·정착될 수 있도록 추진할 방침이다.

 


신문협동조합「파주에서」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